Skip to content

복음주의클럽

cer
조회 수 4124 추천 수 1 댓글 0

(신학, 성서학을 공부한 분들께는 개론 수업에 나오는 얘기겠지만, 저와 같은 평신도들에게는 도움이 될 것 같아서 글 씁니다.)

다음은 요한복음 7장 53절부터 8장 11절까지 말씀입니다.

7:53 다 각각 집으로 돌아가고

8:1 예수는 감람 산으로 가시니라 

8:2 아침에 다시 성전으로 들어오시니 백성이 다 나아오는지라 앉으사 그들을 가르치시더니 

8:3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 음행중에 잡힌 여자를 끌고 와서 가운데 세우고 

8:4 예수께 말하되 선생이여 이 여자가 간음하다가 현장에서 잡혔나이다 

8:5 모세는 율법에 이러한 여자를 돌로 치라 명하였거니와 선생은 어떻게 말하겠나이까 

8:6 그들이 이렇게 말함은 고발할 조건을 얻고자 하여 예수를 시험함이러라 예수께서 몸을 굽히사 손가락으로 땅에 쓰시니 

8:7 그들이 묻기를 마지 아니하는지라 이에 일어나 이르시되 너희 중에 죄 없는 자가 먼저 돌로 치라 하시고 

8:8 다시 몸을 굽혀 손가락으로 땅에 쓰시니 

8:9 그들이 이 말씀을 듣고 양심에 가책을 느껴 어른으로 시작하여 젊은이까지 하나씩 하나씩 나가고 오직 예수와 그 가운데 섰는 여자만 남았더라 

8:10 예수께서 일어나사 여자 외에 아무도 없는 것을 보시고 이르시되 여자여 너를 고발하던 그들이 어디 있느냐 너를 정죄한 자가 없느냐 

8:11 대답하되 주여 없나이다 예수께서 이르시되 나도 너를 정죄하지 아니하노니 가서 다시는 죄를 범하지 말라 하시니라


죄, 정죄와 관련하여 우리가 많이 깨우치고 회개하게 되는 말씀입니다.

하지만 이 말씀은 원래 성경에 없었습니다.

첫째, 직접적인 증거로는, 가장 오래된 신약 사본들(시내산 사본 등)에 이 부분이 없습니다. 나중에 누군가가 추가했지요.

(NIV: "The earliest manuscripts and many other ancient witnesses do not have John 7:53-8:11.")

(NET: "This entire section, 7:53-8:11, traditionally known as the pericope adulterae, is not contained in the earliest and best manuscripts and was almost certainly not an original part of the Gospel of John. Among modern commentators and textual critics, it is a foregone conclusion that the section is not original but represents a later addition to the text of the Gospel.")

(NASB: "Later manuscripts add the story of the adulterous woman, numbering it as John 7:53-8:11.")

둘째, 간접적인 증거로는, 초대교회 교부들도 요한복음 주석에서 이 부분을 전혀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Gary M. Burge. (June 1984). Journal of the Evangelical Theological Society, 27(2), 141-148: "In his commentary on John, Origen (d. 253) moves directly from 7:52 to 8:12. The metrical paraphrase of Nonnus (c. 400) also skips from 7:52 to 8:12, and Cosmas of Jerusalem (c. 700) in his list of unique Johannine narratives omits our story altogether. More surprising are the works of Tertullian (De Pudicitia, c. 220) and Cyprian of Carthage (55th epistle, c. 250), where judicial directions are given in cases of adultery but no reference is made to Jesus and the adulterous woman.")


그러면 기독교인 대다수가 성경의 일부로 알고 있는 이 이야기는 하나님의 말씀이 아닐까요? (이 외에도 성경에 후대에 추가된 구절이 몇 부분 더 있습니다.)

'성경 원문'의 의미에 대해서 다시 생각해볼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하고 짧게 글을 올립니다.

?Who's cer

profile

fides quaerens intellectum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Copyright ⓒ 2014 복클. All rights reserved.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